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무더위 특집 1] 동물들이 더위를 피하는 방법은? 목록

조회 : 4638 | 2013-07-30

더워도 너무 더운 한여름이 왔습니다. 학교마다 방학을 했고, 부모님도 휴가철이라 가족들이 계곡으로 바다로 더위를 피해 휴가를 떠나고 있을 거예요.
이 더운 여름, 동물들은 어떻게 더위를 피하고 있을까요? 서울대공원의 동물원(서울동물원)을 비롯한 여러 동물원의 보도자료 및 관련 소식들을 통해 정리를 해 보니 동물들의 최고 피서도구는 역시 물과 얼음이라네요.
서울동물원의 보도자료를 통해 동물원 동물들의 여름나기에 대해 살짝 엿볼까요?

 

1

서울동물원의 아프리카코끼리에게 사육사가 시원한 물줄기로 샤워를 시켜주는 모습. / 이미지 출처 : 서울특별시 서울대공원 보도자료


서울동물원의 코끼리는 샤워를 하는데 매 시간마다 인공샤워기를 이용해 샤워서비스를 해주는데도, 너무 더워 커다란 웅덩이 속으로 들어가 코끼리가 자신의 머리 위로 물을 뿌려 더위를 식히기도 한다고 하네요.
오랑우탄과 고릴라 역시 과일, 요구르트, 오렌지주스 등을 꽁꽁 얼린 얼음을 껴안고 무더위를 식히고, 물개와 돌고래는 하루 종일 물에서 나오지 않는다고 해요.
코뿔소도 코끼리처럼 샤워 분수시설과 빗질을 해준다고 해요. 까칠까칠한 브러쉬로 빗질을 해주면 코뿔소들은 시원한 물줄기 아래에서 등목을 즐기는 것으로 한여름의 더위를 식힌다고 합니다.
호랑이와 사자는 별다른 피서법이 없는데, 닭과 쇠고기 등을 넣은 얼린 얼음 간식을 주는 정도랍니다. 호랑이는 소방호수로 물줄기를 쏘아주면 기분이 좋은지 우리안을 날뛰기도 한다는군요.
미어캣, 곰, 나무늘보, 원숭이 등에게도 얼음 간식이 제공되는데 미어캣은 밀웜을 넣어 꽁꽁 얼린 얼음이 제공되고, 곰과 원숭이, 나무늘보에게는 시원한 과일과 얼음을 준다고 해요. 나무늘보는 나무 위에서 얼음을 껴안고 잠자는 익살스러운 모습도 보여준다고 하네요.

 

2

서울동물원의 동물들의 한여름 무더위는 얼음과 물이 식혀주고 있어요. 과일이 든 얼음을 깨물어 먹는 곰과 오랑우탄,  꽁꽁얼린 과일을 받아먹는 코끼리, 물웅덩이에 들어가 시원한 물줄기를 맞으며 더위를 식히는 호랑이들.  / 이미지 출처 : 서울특별시 서울대공원 보도자


동물원의 동물들은 이렇게 사람들이 얼음 간식이나 물줄기 샤워 등으로 더위를 피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지만 야생의 동물들은 어떻게 더위를 피하고 있을까요?
대표적인 몇몇 동물들의 더위를 피하는 방법에 대해 살펴보도록 합시다.

 

 

* 알아보기
- 낙타가 사막의 무더위를 피하는 방법은?
  : 무더위를 피하기에 적합한 신체구조를 가진 낙타와 아프리카코끼리 그리고 사막여우
- 하마의 여름나기
  : 물과 진흙 등 자연을 이용해 더위를 피하는 하마와 코뿔소

 

 

* 생각 키우기
해삼의 여름잠처럼, 우리가 생각지도 못했던 동식물들이 자신들만의 방법으로 여름나기를 준비해요. 많은 동물들 저마다의 지혜로운 여름나기 방법, 한 번 찾아보세요.

 


낙타가 사막의 무더위를 피하는 방법은?

3

등에 혹이 하나인 단봉낙타(왼쪽)와 혹이 두개인 쌍봉낙타(오른쪽). / 이미지 출처 : 왼쪽-By Jjron-CC-BY-SA-3.0, 오른쪽-퍼블릭 도메인(Wikipedia.org)

 

사막의 타는 듯 뜨거운 모래 위를 견뎌 내는 동물이 있습니다. 바로 등에 볼록한 혹을 달고 사는 낙타 이야기인데요, 더위를 이길 수 있는 비밀은 어디에 숨어 있을까요?
낙타는 사막의 무더위와 밤낮의 큰 기온차를 이겨낼 수 있는 특이한 신체 구조를 가지고 있어요.
낙타는 두꺼운 털을 가지고 있어요. 이 두꺼운 털옷을 입고 사막에서 살려면 너무 덥지 않을까요? 두꺼운 털옷이 너무 더울 것 같지만, 이 두꺼운 털옷이 사막의 뜨거운 햇빛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주는 역할을 한답니다. 자세히 보면 햇빛을 더 많이 받기 쉬운 등과 혹의 털이 가장 길고, 햇빛을 덜 받는 배와 다리의 털이 짧은 것을 알 수 있어요.
낙타는 땀을 많이 흘려 이 땀이 열과 함께 증발해 피부를 식혀준다고 해요. 이 덕분에 두꺼운 털 층은 80℃에 달해도 피부는 40℃ 정도를 유지할 수 있는 거고요. 낙타는 이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체온이 41℃가 넘어야 땀을 흘린다고 해요. 또 기온이 떨어지는 밤에는 체온을 34℃까지 낮춰 다음 날 몸의 온도가 서서히 올라가는 효과를 얻는다고 해요.
낙타의 혹에도 숨겨져 있는 비밀이 있는데, 바로 지방(섬유성 결합 조직으로 묶여진 지방)이 저장되어 있어서 아무 것도 먹지 않고도 몇 달은 견딜 수 있답니다.
오랫동안 물을 마시지 않고 사막에서 견뎌낸다고 이 혹이 물을 저장하는 물통이 아닐까 의심하는 사람들도 있어요. 하지만 이 혹이 오히려 체내의 물을 뺏는 역할을 해요. 혹 속에 있는 지방이 산화해 분해되려면 산소가 필요한데요, 폐에서 그 산소를 얻기 위해 소비되는 물의 양이 지방을 산화한 후 얻는 물의 양보다 많아요. 그러니까 혹은 오히려 물을 잃게 하는 거예요.
먹을 것을 구하기 어려운 사막에서 적응할 수 있도록 위장이 여러 개예요. 낙타의 혹이 아니라 바로 이 위에 물이 저장되어 있는데, 각 위장의 벽에는 수백만 개의 미세 저장 세포가 있어 물을 몇 주 정도는 마시지 않아도 살 수 있는 거랍니다.
낙타의 속눈썹은 꽤 긴 편인데 사막을 태울 듯 뜨거운 태양의 직사광선을 가릴 수 있답니다. 또 콧구멍을 자신이 원하는 대로 여닫을 수 있어서 숨을 쉴 때 사막의 모래가 들어가는 것을 막아 줘요.
낙타는 사막 위에서 물 한 방울 마시지 않은 채 320km 정도까지 갈 수 있다고 합니다.
아, 낙타의 다리가 긴 것도 바로 더위를 피하는데 도움이 된답니다. 긴 다리로 한 여름 사막의 60~70℃에 달하는 뜨거운 모래 열기를 피할 수 있으니까요. 긴 다리 덕분에 무려 배에 전해지는 온도는 10℃ 정도는 낮다고 해요.

 

3

아프리카코끼리 역시 낙타처럼 더위를 이겨 낼 수 있는 신체구조를 가졌는데, 바로 커다란 귀에 비밀이 숨어 있어요. 귀 속에 거미줄처럼 얇은 혈관이 늘어져 있는데, 뜨거운 피가 이곳을 지날 때 열을 밖으로 내보내요. 몸통에 난 억센 털도 열을 바깥으로 내보내는데 도움을 준다고 합니다. / 이미지 출처 : 퍼블릭 도메인(wikipedia.org)


4

어린왕자 속에 등장하는 사막여우. 무더운 지역에서 살아가는 이 사막여우는 어떻게 더위를 이겨낼까요? 사막여우는 큰 귀로 열을 방출해 더위를 이겨내요. 사막여우 하면 떠올리는 페넥여우(사막여우 중 한 종임)는 전체 몸 표면적의 20%에 달하는 큰 귀를 가지고 있어요. / 이미지 출처 : BY Tim Parkinson-CC-BY-2.0(Flickr)

 

 

하마의 여름나기
동물원에서 하마를 본 적이 있지요? 하마가 그늘에 누워 잠만 자고 있었거나 물속에 들어가 하품을 늘어지게 하고 있지는 않았나요?
낙타처럼 사막의 기후를 이겨내기에 좋은 신체구조를 가진 경우도 있지만 그렇지 못한 대부분의 동물들처럼 하마는 더위를 맨몸으로 맞서 이겨 내야 해요.
더운 여름에는 그늘에서 잠만 늘어지게 자거나 그래도 못이길 정도로 더우면 물속에 들어가 열기를 식히는 거예요.
야생에서는 물웅덩이가 말라버린 경우에는 진흙 속에 숨거나 진흙을 온 몸에 발라 열기를 낮추고 그도 안 되면 굴을 찾아 들어가 비오기만 기다린답니다.

 

4

하마는 그늘에 누워 잠을 자거나 물웅덩이에 들어가 견디기 힘든 무더위를 피하기도 한답니다. 물웅덩이가 말라버렸을 경우에는 진흙 속에 들어가 진흙을 온 몸에 발라 더위를 피하기도 해요. / 이미지 출처 : 왼쪽-BY Jnissa-CC-BY-2.0, 오른쪽-BY Paul Maritz-CC-BY-SA-3.0(Flickr)

 


6코뿔소 역시 하마처럼 그늘에 누워 쉬거나, 물웅덩이에 몸을 담구거나 진흙을 발라 더위를 피한답니다. / 이미지 출처 : BY piblo-CC-BY-SA-3.0(Wikipedia.org)


* 생각 키우기
바다에 사는 해삼은 수온이 올라가는 여름철이면 자취를 감춥니다. 어른들은 여름이 되면 바닷물의 온도가 높아져 해삼이 녹아버린다고들 하시는데요, 사실은 여름잠을 자기 위해 숨어버렸기 때문이라는군요. 해삼은 수온이 17도만 되면 성장이 둔화되다가 25도가 되면 정지돼요. 그래서 늦은 봄쯤 되면 해삼은 수심이 깊은 바다로 이동하거나 깊은 동굴 속으로 들어가 여름이 지나기를 기다리며 낮잠을 자요.
해삼의 여름잠처럼, 우리가 생각지도 못했던 동식물들이 자신들만의 방법으로 여름나기를 준비해요. 많은 동물들 저마다의 지혜로운 여름나기 방법, 한 번 찾아보세요.

 

주제!
동물 ,계절
관련단원 보기
*초등3학년 2학기 동물의 생활
돼지고기 수육
*초등3학년 2학기 동물의 생활
누에의 일생: 아낌없이 주는 누에
*초등3학년 1학기 동물의 한살이
돼지고기 수육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