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랜드

전체메뉴보기 검색 과학상자

민물이어서 더 위험한 빙하 목록

조회 : 1824 | 2014-02-26

대한민국에 살고 있는 사람이라면 ‘빙하’ 이야기에는 솔직히 관심이나 흥미가 별로 동하지 않을 것이다. 나라 안에서는 빙하를 구경할 수도 없고, 그렇다고 우리의 일상생활에 큰 영향을 끼치는 것도 아니기 때문이다. 심지어 빙하와 빙산을 혼동하는 사람도 있다. 반면에 봄철이면 중국에서 불어오는 황사는 직접적인 영향을 주어서 관심의 대상이지만, 빙하는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지 않으므로 등한시 하는 정보 중 하나이다.

 

하지만 빙하는 지구상에서 인류가 문명을 영위해 나가는 한 절대로 무시할 수 없는 중요한 존재이다. 그리고 그러한 사실은 한반도라는 작은 땅덩이를 터전 삼아 살고 있는 우리에게도 마찬가지다. 왜냐하면 빙하는 지구적 규모의 기상이변을 불러올 수 있는 엄청난 잠재력을 지니고 있기 때문이다.빙하(氷河)는 글자 그대로 얼음이 큰 강물처럼 엄청난 규모로 모여 있는 것이다. 한편 빙산은 바다 위에 떠있는 거대한 얼음덩이들을 말한다.

 

 

극지에 가까운 지방이나 고산지대처럼 기온이 낮은 곳에서는 눈이 내려도 녹지 않고 계속 쌓여서 만년설을 이루는데, 이게 오랜 세월동안 단단히 굳어서 얼음이 된 것이 빙하다. 빙하가 있는 곳은 이렇듯 추운 곳이기 때문에 대개 사람이 살지 않으므로 옛날에는 빙하에 대해서 별로 알려진 것이 없었다. 하지만 빙하는 육지 면적의 약 10%를 덮고 있으며, 그 중에 98%는 남극대륙과 그린란드이고 나머지는 전 세계의 고산지대와 북극의 섬들 등에 흩어져있다. 다만 호주 대륙에는 빙하가 없다.



지구상의 빙하를 물로 환산하면 바닷물의 1%를 조금 넘는 정도이지만, 해수가 아닌 담수로만 따지면 3/4을 차지한다. 즉 지구상의 민물은 75%가 얼음 형태로 존재하고 있는 것이다.

우리가 빙하를 예의 주시해야 하는 이유는, 만약 지구상의 빙하가 모두 녹을 경우 해수면이 지금보다 약 60m정도는 올라갈 것으로 예측되기 때문이다. 잘 알려져 있다시피 지구온난화가 진행되면서 이미 전 세계적으로 빙하의 해빙 현상이 일어나고 있으며, 그 여파로 해수면이 조금씩 상승하면서 남태평양의 일부 섬나라들은 벌써부터 국토가 물에 잠기는 사태를 겪고 있다.

그렇다면 이대로 빙하가 녹아서 결국 지구는 ‘워터월드’가 되고 마는 걸까? 이 질문에 대한 과학자들의 조심스러운 대답은, 그 진행 속도가 느린 편이라 어떻게든 대비책을 세울 시간적 여유는 있을 것이라는 예측이다.



지구상 빙하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남극대륙과 그린란드의 빙하는 그 두께가 수백에서 수천 미터나 된다. 특히 남극의 빙하들은 길게는 몇 천 만년이나 얼음 상태를 유지해 왔으며, 워낙 온도가 낮고 또 얼음의 열전도율도 낮아서 아무리 지구온난화가 진행된다 해도 그렇듯 순식간에 녹아버리지는 않을 것이라는 예측이 지배적이다. 적어도 앞으로 1천년 정도는 끄떡없을 것이라 말하는 학자도 있다.

그러나 북극에 떠있는 거대한 빙산들은 좀 더 현실적인 위협이 될 수 있다. 북극의 빙산들은 워낙 물에 떠있기 때문에 녹는다고 해서 해수면에 변화를 주지는 않지만, 대신에 바닷물의 염도를 낮추어 밀도를 변화시킬 수 있다. 이렇게 되면 대서양 북쪽으로 흘러 들어가서 미 대륙 동부와 유럽에 따뜻한 기운을 전달해주던 멕시코만류가 멈출 가능성이 있고, 그렇게 되면 이 지역은 빙하기에 가까운 혹독한 추위가 닥칠 수도 있다. 이에 따른 농작물의 피해 등을 따져보면 이는 재앙이나 다름없는 사태가 될 것이다. 바로 이런 시나리오를 영화화 한 것이 작년에 개봉된 <투모로우>이다. 즉 우리가 지구온난화를 걱정해야 하는 이유는 바로 북극 얼음의 해빙이라는 현실적인 위협 때문인 것이다.지난번의 남아시아 쓰나미 사태처럼 자연 재앙은 우리가 전혀 생각지도 못한 형태로 갑자기 엄습할 수 있다. 그러나 쓰나미의 원인이 되었던 지진과는 달리 지구온난화는 우리가 확실히 그 진행과 영향을 추적할 수 있는 변수이다. 이제라도 지구온난화를 부추기는 온실가스의 배출 억제 등에 적극 힘쓰지 않는다면, 우리는 후손들로부터 무척이나 무책임한 세대였다는 원망을 피할 길이 없을 것이다.

 

(박상준 - 과학 칼럼니스트)

출처 : KISTI과학향기

주제!
,얼음
관련단원 보기
*초4학년 2학기 물의 상태 변화
구름을 관찰하면 날씨를 예측할 수 있어요!
*초4학년 2학기 물의 상태 변화
물도 재활용한다
사진올리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