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찾기

정보찾기호기심해결사

호기심해결사

과학에 대한 궁금한 질문과 답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몸이 뒤집힌 거북이...스스로 다시 뒤집을 수 없나요?

거북이는 해양성 파충류이고 몸뚱이가 아주 커서 보통 몸길이 가 100 - 130 ㎝이고 체중은 100여 ㎏에 달한다. 또한 거북이 는 주로 바다에서 해조류를 먹고 살며 모래톱에 알을 낳는데 알 이 탁구공과 같이 희고 둥글지만 탁구공보다 더 크다. 거북이는 날마다 밤이면 모래톱에 기어 올라오는데 어민들이 땅 에 엎드려 그것들이 기어 오르기를 기다렸다가 적당한 기회에 재빨리 달려가서 네 다리가 하늘을 향하게 뒤집어 놓으면 꼼짝 못하고 잡히게 된다. 또한 거북이와 비슷한 자라는 뒤집혀도 스스로 바로 뒤집을 수 있다. 엎어 놓은 거북이는 하룻 밤이 아니라 며칠 밤이 지나도 일어나 도망치지 못하지만 자라의 몸은 그렇게 크지 않지만 목 은 길게 내보낼 수 있어 머리와 목의 힘으로도 쉽게 일어날 수 있다. 거기에 네 다리까지 합세하면 도망치는 데는 아무런 문제 가 없다.
수정 삭제
이 호기심에 1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RE:몸이 뒤집힌 거북이...스스로 다시 뒤집을 수 없나요?

유예*2010-12-02

 

거북이는 해양성 파충류이고 몸뚱이가 아주 커서 보통 몸길이 가 100 - 130 ㎝이고 체중은 100여 ㎏에 달한다. 또한 거북이 는 주로 바다에서 해조류를 먹고 살며 모래톱에 알을 낳는데 알 이 탁구공과 같이 희고 둥글지만 탁구공보다 더 크다. 거북이는 날마다 밤이면 모래톱에 기어 올라오는데 어민들이 땅 에 엎드려 그것들이 기어 오르기를 기다렸다가 적당한 기회에 재빨리 달려가서 네 다리가 하늘을 향하게 뒤집어 놓으면 꼼짝 못하고 잡히게 된다. 또한 거북이와 비슷한 자라는 뒤집혀도 스스로 바로 뒤집을 수 있다. 엎어 놓은 거북이는 하룻 밤이 아니라 며칠 밤이 지나도 일어나 도망치지 못하지만 자라의 몸은 그렇게 크지 않지만 목 은 길게 내보낼 수 있어 머리와 목의 힘으로도 쉽게 일어날 수 있다. 거기에 네 다리까지 합세하면 도망치는 데는 아무런 문제 가 없다.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호기심 질문하기 목록

같은 분야의 인기 있는 호기심

물고기도 냄새를 맡을 수 있나요? (0) 호기심지* 2010-11-11 기다리는 중
머리카락색은 왜 다 다르나요? (0) 호기심지* 2013-07-04 기다리는 중
우리 몸에서 가장 추위를 타는 부분은 어디일까요? (0) 강지* 2009-10-29 기다리는 중
곰팡이는 어떤 환경에서 생기나요? (0) 관리* 2006-05-25 답변1
암발생 원인 줄이는 식습관 (8) 관리* 2005-10-27 기다리는 중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