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찾기

정보찾기호기심해결사

호기심해결사

과학에 대한 궁금한 질문과 답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왜 토마토는 과일이 아니라 채소가 되었을까?

과일을 엄밀하게 정의 내리면 먹을 수 있는 「나무의 열매」라고 할 수 있 습니다. 이에 비해 채소는 식용인 「초본성 재배식물」을 말합니다. 채소 는 무, 당근, 고구마 등 뿌리를 먹는 뿌리채소와 배추, 양배추, 시금치, 죽 순 등 잎과 줄기를 먹는 잎줄기채소, 그리고 오이, 수박, 참외, 가지, 토마 토, 강낭콩, 딸기, 옥수수 등 열매를 먹는 열매채소로 구분합니다. 이러한 정의로 본다면 토마토는 목본성열매가 아니 초본성열매이므로 과일 이 아니라 채소라고 해야하며, 수박, 딸기도 역시 채소에 속합니다. 그러 나 관용적으로는 초본성 식물의 열매인 참외, 수박, 딸기, 바나나, 파인애 플 등은 과일에 포함시키기도 합니다. 즉 과일은 넓은 의미로는 「나무나 풀의 열매로 식용이 되는 것」을 총칭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이렇게 본다 면 토마토도 과일이라 할 수 있을 것 같지만 사람들은 토마토는 과일이 아 닌 채소라고 생각합니다. 이는 대개의 과일이 단맛을 내지만 토마토는 그렇 지 못하기 때문으로 여겨집니다. 참고로 미국 대법원에서 관세문제로 토마토가 과일인지 채소인지 결정을 내 린 적이 있었습니다. 의회가 채소와 과일에 대한 관세를 다르게 매겼기 때 문인데, 아홉 명의 법관들은 논란 끝에 토마토가 과일로 보기에는 충분히 달지 않다는 이유로 채소로 결정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익힌 토마토가 심장을 튼튼하게 하고 암과 싸우는 능력을 증가시킨 다는 논문이 미 ‘농업과 식품화학’ 저널 4월 17일자에 발표됐는데 코넬 대 식품과학과 루이 하이 류 교수팀은 토마토에 열을 가할 경우 비타민C는 감소하지만, 유익한 화합물인 파이토케미칼의 일종인 리코펜(토마토나 다 른 과일을 붉게 만드는데 관여하는 카로티노이드 색소)이 증가하며, 이 성 분이 암이나 심장질환을 줄이고 노화방지 기능을 발휘한다고 합니다. 단맛 은 별루 없지만 유익한 채소(?)임엔 분명하죠.^^ ◆ 네이버 과학-오픈사전에 jaehoon9201 님께서 올려주셨습니다
수정 삭제
이 호기심에 0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호기심 질문하기 목록

같은 분야의 인기 있는 호기심

아기는 엄마 뱃속에서 소변이나 대변을 어떻게 가리나요? (0) 관리* 2007-05-09 기다리는 중
무생물에도 바이러스가 있나여? (0) 관리* 2006-04-14 기다리는 중
차가운 심해층에 사는 생물들은 어떻게 온도를 조절할까? (0) 강지* 2009-08-28 기다리는 중
냉동실의 콩도 싹이 나나요? (1) 장동* 2010-08-17 답변2
감자가땅에서 자라는 이유 (0) 정유* 2012-08-11 기다리는 중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