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찾기

정보찾기호기심해결사

호기심해결사

과학에 대한 궁금한 질문과 답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과일은 여러가지 색을 가지고 있는데, 영양분과도 관계가 있나요?

싱싱한 과일이 그리운 계절이다. 최근 야생에서 나는 과일은 색에 따라 영 양성분이 다르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화제가 되고 있다. 색깔이 과일의 건강 특성과 관련될지 모른다는 점은 전문가들이 오래 전부 터 추측해 왔던 것이지만, 과일 색과 영양성분 사이의 직접적인 관계를 증 명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연구는 영국 왕립학회에서 발행하는 전문 지 ‘바이올로지 레터스’ 최신호에 실렸다. 독일 알베르트 루트비히대학의 힌리히 섀퍼와 오스트리아 과학아카데미의 베로니카 슈미트는 남미 베네수엘라 열대우림에서 야생으로 자라는 서로 다 른 과일 45종에 대해 색과 영양성분의 관계를 조사했다. 조사 결과 노란색 과일은 단백질 함량이 높고 당 함량이 낮은 반면, 파란 색 과일은 단백질 함량이 낮고 당 함량이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또 하얀 색 과일은 단백질이나 당 함량이 중간 정도인 것으로, 빨간색 및 검은색 과 일은 영양성분과 특별한 관련성이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 서울대 식품공학과 이형주 교수는 “이번 연구는 천연상태의 과일을 대상으 로 조사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며 “우리가 흔히 먹는 과일은 당도가 높 고 색깔이 화려하도록 육종과정을 거친 것이기 때문에 이번 결과가 적용되 지 않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이 교수는 “이번 결과는 과일이 자신의 색으로 영양성분을 광고해 새 나 동물을 유인하고 과일을 먹은 이들이 과일의 씨를 퍼뜨린다는 걸 어느 정도 증명한 셈”이라고 밝혔다. 실제 베네수엘라 열대우림에서 각종 새들 과 원숭이들은 과일의 여러 가지 색에 현혹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최근에는 과일의 천연색소가 단지 시각적 유인 수단에서 벗어나 항암 및 암예방 식품 소재로 활용되는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이 교수팀은 사과 에서 노란색과 빨간색에 관련되는 색소성분인 폴리페놀이 대장암이나 위암 세포에서 항암 효과를 나타낸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이 결과는 미국화학회 에서 나오는 ‘농업 및 식품 화학지’ 최신호에 실렸다. [과학동아]
수정 삭제
이 호기심에 0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호기심 질문하기 목록

같은 분야의 인기 있는 호기심

벌집은 왜 정육각형인거죠? (2) 관리* 2003-10-02 기다리는 중
나이가 들면 흰머리가 생기는 이유? (0) 강지* 2009-03-09 기다리는 중
소리 (0) 엄지* 2014-06-26 기다리는 중
머리카락은 하루에 몇 개나 빠질까요? (0) 호기심지* 2013-04-25 답변1
개와 고양이 중 어느 쪽이 귀가 더 좋을까요? (0) 호기심지* 2013-01-18 기다리는 중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