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찾기

정보찾기호기심해결사

호기심해결사

과학에 대한 궁금한 질문과 답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눈이 오면 왜 염화칼슘을 뿌리는걸까?

'염화칼슘'에는 '조해성'이라고 하는 성질이 있는데 이러한 조해성은 주위에 있는 물을 흡수해 버리는 성질 이 있습니다. 즉, 눈이나 얼음 위에 뿌려두면 대기 중의 수증기나 약간의 물이라도 있으면 흡수하면서 분해 되는 특징이 있는데 이러한 과정을 거치면서 열이 발행하게 되고 다시 눈이나 얼음이 녹으면서 또 이러한 과 정을 반복하면서 눈을 녹이게 되는 것입니다. 또한 이렇게 녹은 염화칼슘 용액은 물의 어는 점을 영하 55도 씨까지 떨어뜨려서 다시 어는 것을 막아주게 되는 것입니다. 염화칼슘에 대한 보충설명 의류 상자나 옷장 속에 넣은 건조제로 흔히 깡통에 들어있는 건조제를 사용하지 요. 사용하기 전에 개봉하여 옷장 속에 넣으면 처음에는 고체이지만 흡습하면 액체로 되어 마지막엔 전체가 질척질척한 액체가 된답니다. 이 건조제의 정체는 염화칼슘이고 염소와 칼슘의 화합물입니다. 염화칼슘의 덩어리는 매우 흡습성이 좋아서 100g의 염화칼슘은 100g의 수분을 흡수한답니다. 식품의 건조제로 사용하 는 생석회나 실리카겔의 100g이 20g 정도의 수분 밖에 흡습하지 못 하는 것에 비교하면 염화칼슘의 흡습력 은 매우 크지요. 그러므로 옷장이나 의류 상지 속에 넣는 건조제로 사용한답니다. 다만, 염화칼슘의 결점은 흡습이 진행되면 전체가 액체로 되는 것데 이것은 흡습된 수분에 염화칼슘이 녹는 현상이며, 화학적 전문용 어로는 조해성이라고 하지요. 조해가 진행되면 전체가 액체로 되구요. 따라서 잘못하여 건조제의 깡통을 거꾸로 뒤집으면 속의 액체가 흘 러 나와 의류를 더럽히게 된답니다. 물론 물로 간단히 씻을 수 있으나 값비싼 의상은 이와 같은 실수가 있어 서는 안되겠지요. 그러므로 건조제를 사용할 때 옷장이나 의류 상자는 밀폐될 수 있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틈이 있으며 바깥 공기의 수분이 쉽게 침입하여 건조제의 수명을 그만큼 단축시키니까요. 그러나 좋은 점만 있는건 아니랍니다. 겨울에 눈이 내렸을때 소통을 위해 염화칼슘을 뿌리게 되는데 이 것이 눈이나 얼음을 녹 이지만 콘크리트의 동결응해에는 아주 나쁜 영향을 미친다고 합니다. "염화칼슘이 동결 응해에 영향을 미치 는 과정을 우선 염화칼슘으로 인해 눈과 얼음이 녹고, 인접의 얼음이 녹아 들어오므로 물이 희석되어 빙점 이 다시 물의 빙점근처로 올라오게 된다. 따라서 동결은 다시 시작되고 이러한 과정이 반복됨으로서 동결응 해가 계속된다."라고... 동절기에 염분으로 인한 콘크리트의 부식을 결론짓고 있지요 출처: 엠파스 지식검색
수정 삭제
이 호기심에 0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5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호기심 질문하기 목록

같은 분야의 인기 있는 호기심

유리의 녹는점 (0) 강지* 2009-04-09 답변1
라벤더 ,수면 (0) 김강* 2017-08-04 답변1
인공보석은 어떻게 만드나요? (0) 강지* 2008-04-30 기다리는 중
얼음을 가열하면 왜 녹을까? (0) 한종* 2010-02-17 답변1
커피의 ‘폴리페놀’은 페놀과 어떻게 다른가요? (0) 호기심지* 2019-03-29 답변1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