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찾기

정보찾기호기심해결사

호기심해결사

과학에 대한 궁금한 질문과 답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철길선로에 자갈이 많은 이유

철로에 자갈을 선로주변에 깔아주는 현상을 자갈도상이라고 합니다. 도상(道床)이란? 철도 궤조에서 침목(枕木)이 받는 바퀴의 무게를 노반(路盤)에 분산시키기 위해 깐 자갈이라고 함. 그러한 말로 도상작업 자갈깔기라고도 하지요. 그 이유는 아래와 같습니다. 화물차나 객차나 차의 무게(하중)가 레일, 침목을 경유하여 전달 된 하중을 넓게 분포시켜 노반에 전달하는 역할을 하는 것을 말합니다. 도상은 주로 자갈로 되어 있으나 지하철 등지에서는 콘크리트 바닥에 침목을 설 치하고 그 위에 레 일을 잡아매고 있습니다. 도상 역할은 하중을 노반으로 전달하는 것 이외에도 레일 의 신축으로 인해 나타날 수 있는 침목의 이동을 도상 저항력으 로 막아 방지하며 차량의 진동을 흡수하여 승차감을 좋게 하는 것 그 밖에 배수를 용이하게 하는 등 여러 가지입니다. 도상의 재료로는 이들 특성을 잘 갖추고 있으면서도 구하기 쉽 고 경제적인 자갈, 깬 자갈, 콘크리트 등이 도 상의 재료로 주로 사용됩니다. 따라서 여기서는 자갈 도상, 콘크리트 도상, 콘크리트 도상과 비슷하나 침목과 도상을 일체로 한 구조인 슬 래브 도상에 대하 여 설명하겠습니다. 자갈 도상은 건설비가 싸고 궤도 틀림(레일의 수평 좌우 등의 변화)시 정정이 비교적 쉬워 가장 일반적으로 사용됩니다. 그러나 자갈이 깨져서 미립자화 되고 토사 유입으로 배수가 나빠 지며 또 굳어지면 탄성을 상실하기 쉬우므 로 자갈치기를 하거나 자갈을 바꿀 필요가 생기게 됩니다. 이에는 많은 인력, 비용과 시간이 필요하므로 이 들 작업이 필요 없는 콘크리트 도상이나 슬 래브(Slab) 궤도도 사용되고 있습니다. 콘크리트 도상을 사용하면 보수 작업이 크게 경감되고 배수도 양 호하며 동상이나 잡초 발생 등이 없게 되지 요. 또 도상의 진동 과 차량의 동요가 적은 장점이 있으나 궤도의 탄성이 적으므로 충격이 크고 소음도 자갈 도상에 비해 큽니다. 또 건설비가 높고 파상 마모, 레일 이음매부에 손상의 우려가 있 으며 침목 바꿈과 도상 파손시의 수선이 어 려운 등의 단점도 있 습니다. 콘크리트 도상은 현재 지하철 도상의 기본 구조로 사용 됩니다. 슬래브 도상은 고속화에 따른 궤도 틀림의 증가, 도상이 가라 앉 는 현상의 증가에 따른 보수비 절감을 목표 로 개발된 것으로 침 목과 도상을 일체로 한 구조 입니다. 여기서는 도상이 스톱퍼에 의해서 노반에 고정됩 니다. 슬래브 도상은 구조가 복잡하고 건설비도 자갈 도상이나 콘크리 트 도상에 비하여 비싸지만 보수비가 적게 들어 건설비의 자본 비용과 보수비의 합계인 총 비용을 계산하면 다른 방식 보다 오 히려 유리할 수 있어 일 본의 신간선에서 주로 채택하고 있는 방 식입니다. ★또 다른 쉬운 설명으로는 다음과 같습니다. ▷우선 비가 오면 빗물이 잘 빠지게 해 줍니다. ▶풀이 자라지 못하게 만들어줍니다. ▷겨울철 서릿발로 인해 레일이 솟아오르는 것을 막는 작용을 합니다. ▶또 기차가 달릴 떄 충격을 흡수해 흔들림을 줄이는 역할을 합니다. ▷차량의 무게를 분산시켜 레일이 땅 속으로 들어가는 것을 막습니다. ▶침목을 단단히 고정시켜주기도 하지요. 출처: 네이버지식인
수정 삭제
이 호기심에 0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호기심 질문하기 목록

같은 분야의 인기 있는 호기심

리모콘을 발명한 사람은 누굴까? (1) 강지* 2007-11-29 기다리는 중
가스렌지 위의 냄비는 왜 안녹나요? 또 용광로 안쪽의 벽면은 왜 안녹는거죠? (3) 관리* 2004-04-21 기다리는 중
리모콘은 어떤 원리로 작동하는 것인가요? (0) 호기심지* 2016-01-14 답변1
잠수함은 어떻게 뜨고 가라앉나요? (1) 관리* 2006-04-25 답변1
자석에 뜨거운 열을 가하면 왜 자력을 잃어버리는 걸까요? (3) 관리* 2004-05-20 기다리는 중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