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찾기

정보찾기호기심해결사

호기심해결사

과학에 대한 궁금한 질문과 답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스키니나 레깅스는 독?

보정속옷이나 레깅스, 스키니진, 부츠 등은 매우 타이트하기 때문에 온종일 입고 있으면 그 압박 때문에 다리가 숨을 쉬지 못하고 하체에서 올라오는 혈액과 체액의 흐름이 방해받게 돼 혈액순환에 좋지 않습니다. ◇ 피부 색소 침착, 피부궤양 유발할 수 있어 이처럼 혈액순환이 제대로 되지 않으면 초기에는 다리가 무거워지고 붓거나 저리게 됩니다. 이후에는 종아리 쪽의 판막이 그 기능을 상실해 발끝에서 심장쪽으로 순환돼야 하는 정맥혈들이 다리 쪽으로 역류하면서 하지정맥에 많은 양의 혈액이 몰리게 됩니다. 이렇게 되면 혈액순환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못하면서 나쁜 피가 다리에 고이게 되고 다리에 울퉁불퉁한 혈관들이 마치 힘줄이 튀어나온 것처럼 보일 때가 많습니다. 이게 바로 `하지정맥류'의 대표적 증상입니다. 하지정맥류는 우리나라 인구의 10~20%가 이 질환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을 만큼 흔한데, 이 질환은 그대로 두면 조금만 걸어도 다리가 피곤해지게 됩니다. 또한 더 방치할 경우에는 습진이나 피부 색소침착, 피부염, 혈관염, 출혈, 살이 썩는 피부궤양 등의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고, 상당히 진행된 경우에는 수술이 불가피하게 됩니다. ◇ 알레르기, 아토피 환자는 특히 조심해야 지속적인 혈액순환 장애는 소화불량과 변비를 유발하며 생리호르몬의 대사도 방해해 생리불순이나 생리통도 악화시킵니다. 뿐만 아니라 몸에 꼭 끼는 레깅스나 스키니진을 장시간 입는 경우 외음부 환기가 잘 안 돼 습진이 잘 생깁니다. 이 때문에 외음부부터 항문 주위까지 심한 가려움증을 동반하는 `외음부 소양증'이 생길 수 도 있습니다. 특히 염색과 워싱 처리를 하는 청바지의 경우 화학약품을 사용하게 되는데 이때 청바지에 남아있던 화학성분이 피부에 남아 살과 밀착되는 종아리 뒤쪽이나 허벅지, 사타구니에 접촉성피부염이 생겨 피부발진을 일으키는 경우도 많습니다. 또한 펄이 많이 들어간 제품에는 펄 자체의 성분에 중금속이나 니켈 같은 것이 포함돼 있어 평소 알레르기나 아토피가 있는 사람은 더욱 조심해야 합니다. ◇ 틈틈이 다리 스트레칭 통해 건강 챙겨야 건강한 다리를 위해서는 레깅스나 스키니진보다는 약간 헐렁한 바지를 입고, 무릎 위까지 꽉 조이는 부츠보다는 발목 움직임이 편하고 종아리 둘레가 1~3㎝ 정도 여유가 있는 신발을 신는 게 좋습니다. 씻을 때에는 찬물과 더운물로 번갈아 찜질해주고 틈틈이 신발을 벗고 발목을 돌리는 등의 간단한 스트레칭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다리를 심장보다 높게 올려주고 발목에서 무릎을 향해 쓸어 올리듯 마사지를 해 주는 것도 다리 피로를 푸는데 효과가 있습니다. 조깅, 걷기 등의 가벼운 운동으로 하체근육을 단련시켜 하지정맥을 예방하는 것도 좋습니다. 그러나 하지정맥류 증상이 있다면 등산이나 축구와 같은 하체에 무리를 주는 운동을 해서는 안 됩니다. 하체를 많이 사용하는 운동을 하게 되면 혈액이 종아리로 몰리게 돼 위험하기 때문입니다. 수술을 할 수 없는 경우나 임신 중일 때, 수술 후 등에는 보조요법으로 의료용 압박스타킹이 주로 사용됩니다. 의료용 압박스타킹은 일반적인 스타킹과 달리 발목부위에서 최대의 압력이 나타나고 위로 올라갈수록 다리를 조이는 힘이 줄어들도록 만들어져서 꾸준히 입어주면 부기와 통증이 개선되는 효과가 있습니다. 출처 : 야후 지식검색
수정 삭제
이 호기심에 0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호기심 질문하기 목록

같은 분야의 인기 있는 호기심

과한 설탕 섭취, 뇌의 능력을 떨어뜨린다? (0) 호기심지* 2019-09-03 답변1
'담이들다' 에 담이 뭐지요? (3) 강지* 2008-07-24 기다리는 중
(0) 박민* 2011-01-16 답변1
(0) 문혜* 2013-10-28 답변1
자동차 (3) 송소* 2008-12-23 답변1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