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찾기

정보찾기호기심해결사

호기심해결사

과학에 대한 궁금한 질문과 답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2009 천문현상 (1)

세계 천문의 해인 2009년 우리나라 하늘에서도 '부분일식' '유성우' 등 다채로운 우주쇼를 볼 수 있다고 합니다. 4일 한국천문연구원에 따르면 올해의 대표적인 천문현상은 단연 7월 22일 진행될 개기일식이라고 하는군요. 일식은 태양과 지구 사이에 달이 위치해 태양이 가려지는 현상을 말합니다. 이날 우리나라에서는 해의 일부분만 가려지는 부분일식이 관찰되지만 1997년 이후 해의 가장 많은 부분이 가려져 보기 드문 장관이 될 전망 이라고 하는군요. 일식은 우리 시각으로 이날 오전 8시 58분 인도에서 시작돼 네팔, 부탄, 방글라데시를 거쳐 중국을 지나는 좁은 경로를 따라 6분 39초간 이어질 예정이라고 하네요. 우리나라에서는 오전 9시 34분 시작돼 10시 48분에 태양이 가장 많이 가려지며 낮 12시 6분에 끝난다고 합니다. 11월 중순에는 전에 없이 화려한 유성우가 기다리고 있습니다. 11월 17일 밤부터 이튿날 새벽까지 사자자리에서 펼쳐질 유성우는 최소 500개에서 최대 1,000개의 별똥을 뿌릴 것으로 예측된다고 하는군요. 유성우는 우주공간에 떠있는 혜성이나 소행성 부스러기들이 지구 대기권에 빨려 들어 불타는 현상으로 지구 공전궤도와 과거 혜성이 지나간 궤도가 만날 때 일어난다고 합니다. 또한 9월 4일에는 토성의 고리가 사라지는 진기한 현상이 발생한다고 하는군요. 토성의 자전축은 지구와 비슷하게 약 26.7도 기울어져 있어 약 15년마다 토성 고리의 평면이 사선 형태로 기울어져 보이지 않게 된다고 하는군요. 그러나 이 현상이 일어날 때 태양과 토성이 근접해 있어 지구상에서는 관찰이 어렵다고 합니다. 다만 8월 초순부터 토성 고리가 점차 가늘어지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이 밖에 10월 중순 초저녁, 북반구 하늘에는 목성의 밝기가 가장 밝게 변하는 ‘충’에 들어설 예정입니다. 목성을 육안으로 관측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입니다. 목성은 주로 새벽에 관찰할 수 있지만 이 때는 초저녁부터 그 위성들과 함께 모습을 드러내 아마추어천문가들이 사용하는 작은 망원경으로도 목성의 위성까지 감상할 수 있습니다. 출처 : 한국일보
수정 삭제
이 호기심에 0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8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호기심 질문하기 목록

같은 분야의 인기 있는 호기심

지구는 왜? (0) 조수* 2011-01-16 답변1
우리나라에서 주상절리가 형성된 지역은? (0) 강지* 2009-05-08 기다리는 중
바닷물도 마실 수 있나요? (1) 호기심지* 2011-05-18 기다리는 중
용암or강철 (1) 박승* 2011-01-18 답변1
토성의 고리는 왜 잘 보이나요? (0) 호기심지* 2010-08-31 기다리는 중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