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찾기

정보찾기호기심해결사

호기심해결사

과학에 대한 궁금한 질문과 답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청진기는 누가 만들었나요?

 하얀 가운과 목에 건 청진기는 의사 선생님의 상징입니다. 몸에 갖다대면 소리가 크게 들리는 청진기는 어떻게 만들어졌을 까 요?

 

본래 환자의 몸에 귀를 대어 몸 속의 소리를 듣는 것은 옛날 그리스 시대의 히포크라테스로부터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몸 속에 서 나는 혈관음, 호흡음, 장잡음, 동맥음을 듣고 정상인지 어디가 아픈지를 확인하는 것입니다.

 

청진기를 발명한 것은 1816년 라에네크입니다. 라에네크는 프랑스인으로 의사였습니다. 라에네크는 청진기를 아이들의 놀이 도구에서 착안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가지고 노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서로의 귀에 대고 노는 것을 보고 그렇게 하면 심장의 소리를 들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처음에는 종이를 말아서 실로 묶어 통 모양으로 만들어 심장에 갖다대어 보았습니다. 그 후 연구를 계속 하여 목제 통을 이용한 청진기를 만들어냈습니다. 현재 우리가 흔히 보는 양쪽 귀에 꽂고 듣는 청진기는 1851년 에레아드가 만들어낸 것입니 다. 

수정 삭제
이 호기심에 3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청진기는 누가 만들었나요?

홍*2013-02-22

 하얀 가운과 목에 건 청진기는 의사 선생님의 상징입니다. 몸에 갖다대면 소리가 크게 들리는 청진기는 어떻게 만들어졌을 까 요?

 

본래 환자의 몸에 귀를 대어 몸 속의 소리를 듣는 것은 옛날 그리스 시대의 히포크라테스로부터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몸 속에 서 나는 혈관음, 호흡음, 장잡음, 동맥음을 듣고 정상인지 어디가 아픈지를 확인하는 것입니다.

 

청진기를 발명한 것은 1816년 라에네크입니다. 라에네크는 프랑스인으로 의사였습니다. 라에네크는 청진기를 아이들의 놀이 도구에서 착안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가지고 노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서로의 귀에 대고 노는 것을 보고 그렇게 하면 심장의 소리를 들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처음에는 종이를 말아서 실로 묶어 통 모양으로 만들어 심장에 갖다대어 보았습니다. 그 후 연구를 계속 하여 목제 통을 이용한 청진기를 만들어냈습니다. 현재 우리가 흔히 보는 양쪽 귀에 꽂고 듣는 청진기는 1851년 에레아드가 만들어낸 것입니 다. 

--------------------------------------------------------------------------------------------

청진기는 누가 만들었나요?

이성*2012-10-27

 하얀 가운과 목에 건 청진기는 의사 선생님의 상징입니다. 몸에 갖다대면 소리가 크게 들리는 청진기는 어떻게 만들어졌을 까 요?

 

본래 환자의 몸에 귀를 대어 몸 속의 소리를 듣는 것은 옛날 그리스 시대의 히포크라테스로부터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몸 속에 서 나는 혈관음, 호흡음, 장잡음, 동맥음을 듣고 정상인지 어디가 아픈지를 확인하는 것입니다.

 

청진기를 발명한 것은 1816년 라에네크입니다. 라에네크는 프랑스인으로 의사였습니다. 라에네크는 청진기를 아이들의 놀이 도구에서 착안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가지고 노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서로의 귀에 대고 노는 것을 보고 그렇게 하면 심장의 소리를 들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처음에는 종이를 말아서 실로 묶어 통 모양으로 만들어 심장에 갖다대어 보았습니다. 그 후 연구를 계속 하여 목제 통을 이용한 청진기를 만들어냈습니다. 현재 우리가 흔히 보는 양쪽 귀에 꽂고 듣는 청진기는 1851년 에레아드가 만들어낸 것입니 다. 

--------------------------------------------------------------------------------------------

청진기는 누가 만들었나요?

홍*2012-09-16

 하얀 가운과 목에 건 청진기는 의사 선생님의 상징입니다. 몸에 갖다대면 소리가 크게 들리는 청진기는 어떻게 만들어졌을 까 요?

 

본래 환자의 몸에 귀를 대어 몸 속의 소리를 듣는 것은 옛날 그리스 시대의 히포크라테스로부터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몸 속에 서 나는 혈관음, 호흡음, 장잡음, 동맥음을 듣고 정상인지 어디가 아픈지를 확인하는 것입니다.

 

청진기를 발명한 것은 1816년 라에네크입니다. 라에네크는 프랑스인으로 의사였습니다. 라에네크는 청진기를 아이들의 놀이 도구에서 착안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가지고 노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서로의 귀에 대고 노는 것을 보고 그렇게 하면 심장의 소리를 들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처음에는 종이를 말아서 실로 묶어 통 모양으로 만들어 심장에 갖다대어 보았습니다. 그 후 연구를 계속 하여 목제 통을 이용한 청진기를 만들어냈습니다. 현재 우리가 흔히 보는 양쪽 귀에 꽂고 듣는 청진기는 1851년 에레아드가 만들어낸 것입니 다.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호기심 질문하기 목록

같은 분야의 인기 있는 호기심

DDS 증후군 (2) 강지* 2008-10-24 기다리는 중
스키장에서 왜 선글라스를 쓰나요? (0) 강지* 2008-02-29 기다리는 중
콘센트 전기 코드를 꽂을 때 불꽃은 왜 튈까요? (0) 호기심지* 2012-11-12 기다리는 중
어마어마한 크기의 비행기에 사용되는 바퀴는 대체... (2) 김병* 2008-11-24 답변1
자석은 왜철에만 붙나요 (3) 채원* 2005-01-24 답변1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