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찾기

정보찾기호기심해결사

호기심해결사

과학에 대한 궁금한 질문과 답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청진기는 누가 만들었나요?

 하얀 가운과 목에 건 청진기는 의사 선생님의 상징입니다. 몸에 갖다대면 소리가 크게 들리는 청진기는 어떻게 만들어졌을 까 요?

 

본래 환자의 몸에 귀를 대어 몸 속의 소리를 듣는 것은 옛날 그리스 시대의 히포크라테스로부터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몸 속에 서 나는 혈관음, 호흡음, 장잡음, 동맥음을 듣고 정상인지 어디가 아픈지를 확인하는 것입니다.

 

청진기를 발명한 것은 1816년 라에네크입니다. 라에네크는 프랑스인으로 의사였습니다. 라에네크는 청진기를 아이들의 놀이 도구에서 착안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가지고 노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서로의 귀에 대고 노는 것을 보고 그렇게 하면 심장의 소리를 들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처음에는 종이를 말아서 실로 묶어 통 모양으로 만들어 심장에 갖다대어 보았습니다. 그 후 연구를 계속 하여 목제 통을 이용한 청진기를 만들어냈습니다. 현재 우리가 흔히 보는 양쪽 귀에 꽂고 듣는 청진기는 1851년 에레아드가 만들어낸 것입니 다. 

수정 삭제
이 호기심에 3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청진기는 누가 만들었나요?

홍*2013-02-22

 하얀 가운과 목에 건 청진기는 의사 선생님의 상징입니다. 몸에 갖다대면 소리가 크게 들리는 청진기는 어떻게 만들어졌을 까 요?

 

본래 환자의 몸에 귀를 대어 몸 속의 소리를 듣는 것은 옛날 그리스 시대의 히포크라테스로부터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몸 속에 서 나는 혈관음, 호흡음, 장잡음, 동맥음을 듣고 정상인지 어디가 아픈지를 확인하는 것입니다.

 

청진기를 발명한 것은 1816년 라에네크입니다. 라에네크는 프랑스인으로 의사였습니다. 라에네크는 청진기를 아이들의 놀이 도구에서 착안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가지고 노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서로의 귀에 대고 노는 것을 보고 그렇게 하면 심장의 소리를 들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처음에는 종이를 말아서 실로 묶어 통 모양으로 만들어 심장에 갖다대어 보았습니다. 그 후 연구를 계속 하여 목제 통을 이용한 청진기를 만들어냈습니다. 현재 우리가 흔히 보는 양쪽 귀에 꽂고 듣는 청진기는 1851년 에레아드가 만들어낸 것입니 다. 

--------------------------------------------------------------------------------------------

청진기는 누가 만들었나요?

이성*2012-10-27

 하얀 가운과 목에 건 청진기는 의사 선생님의 상징입니다. 몸에 갖다대면 소리가 크게 들리는 청진기는 어떻게 만들어졌을 까 요?

 

본래 환자의 몸에 귀를 대어 몸 속의 소리를 듣는 것은 옛날 그리스 시대의 히포크라테스로부터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몸 속에 서 나는 혈관음, 호흡음, 장잡음, 동맥음을 듣고 정상인지 어디가 아픈지를 확인하는 것입니다.

 

청진기를 발명한 것은 1816년 라에네크입니다. 라에네크는 프랑스인으로 의사였습니다. 라에네크는 청진기를 아이들의 놀이 도구에서 착안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가지고 노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서로의 귀에 대고 노는 것을 보고 그렇게 하면 심장의 소리를 들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처음에는 종이를 말아서 실로 묶어 통 모양으로 만들어 심장에 갖다대어 보았습니다. 그 후 연구를 계속 하여 목제 통을 이용한 청진기를 만들어냈습니다. 현재 우리가 흔히 보는 양쪽 귀에 꽂고 듣는 청진기는 1851년 에레아드가 만들어낸 것입니 다. 

--------------------------------------------------------------------------------------------

청진기는 누가 만들었나요?

홍*2012-09-16

 하얀 가운과 목에 건 청진기는 의사 선생님의 상징입니다. 몸에 갖다대면 소리가 크게 들리는 청진기는 어떻게 만들어졌을 까 요?

 

본래 환자의 몸에 귀를 대어 몸 속의 소리를 듣는 것은 옛날 그리스 시대의 히포크라테스로부터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몸 속에 서 나는 혈관음, 호흡음, 장잡음, 동맥음을 듣고 정상인지 어디가 아픈지를 확인하는 것입니다.

 

청진기를 발명한 것은 1816년 라에네크입니다. 라에네크는 프랑스인으로 의사였습니다. 라에네크는 청진기를 아이들의 놀이 도구에서 착안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가지고 노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는 아이들이 긴 나무막대를 서로의 귀에 대고 노는 것을 보고 그렇게 하면 심장의 소리를 들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라에네크는 처음에는 종이를 말아서 실로 묶어 통 모양으로 만들어 심장에 갖다대어 보았습니다. 그 후 연구를 계속 하여 목제 통을 이용한 청진기를 만들어냈습니다. 현재 우리가 흔히 보는 양쪽 귀에 꽂고 듣는 청진기는 1851년 에레아드가 만들어낸 것입니 다.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호기심 질문하기 목록

같은 분야의 인기 있는 호기심

통조림은 누가 왜 발명하게 된거죠? (4) 관리* 2003-08-27 기다리는 중
볼펜은 왜 지우개로 안 지워질까요? (4) 최윤* 2012-06-23 답변1
샤를 법칙과 보일법칙의 연관성 (0) 이영* 2012-06-11 답변2
돼지 족발은 앞다리 부분이 더 맛있다는데 그 이유가 있나요? (2) 관리* 2004-06-04 기다리는 중
빨대는 누가 발명했나요? (0) 호기심지* 2010-10-28 기다리는 중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