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찾기

정보찾기호기심해결사

호기심해결사

과학에 대한 궁금한 질문과 답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버럭’하는 성질, 증조할아버지의 영향이?


수정 삭제
이 호기심에 1개의 호기심 해결 답변이 있습니다. 호기심 답변하기

‘버럭’하는 성질, 증조할아버지의 영향이?

호기심지*2018-11-01

같은 상황에 처하더라도 이에 대처하는 사람들의 반응은 제각각이죠. 사소한 일에도 크게 반응하는 등 사람마다 반응이 다른 까닭은 성격과 스트레스를 견디는 정도(역치)가 다르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유독 작은 일에 화를 내며 참을성 없는 태도를 드러내는 성격이 증조할아버지 대에서 무심코 사용한 농약 때문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 오스틴 텍사스대 데이비드 크류 박사와 워싱턴주립대 마이클 스키너 박사 공동연구팀은 농약에 노출된 쥐들의 3세대 뒤인 증손자 쥐들의 행동과 성격을 분석했습니다. 그 결과, 스트레스를 잘 받고 화를 잘 내는 이상 성격이 발현된다는 사실을 알아냈지요. 특히 호르몬과 관련한 내분비계 장애를 일으킨다고 해서 환경호르몬 농약으로 분류되어있는 ‘빈클로졸린’이라는 이 방제약은 딸기와 오이같은 과일 및 채소에 생기는 잿빛 곰팡이병을 방제하기 위해 흔하게 사용되는 약입니다. 연구진은 빈클로졸린 성분이 후대의 성격과 행동에도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기 위해 새끼를 밴 암컷 쥐들에게 빈클로졸린을 노출시킨 뒤, 이 쥐들의 3세대 뒤 증손자 쥐들을 대상으로 행동테스트를 실시했습니다. 그 결과 빈클로졸린에 노출된 쥐들의 증손자 쥐들이 일반 쥐보다 스트레스에 약하고 화를 잘 내는 것으로 나타났답니다. 또 연구진은 뇌 영상을 통해 빈클로졸린이 유입된 쥐들은 스트레스를 받으면 반응하는 뇌 영역이 일반 쥐보다 활발하게 반응한다는 것도 추가 확인했습니다. 증손자 쥐들이 스트레스 자극에 더 민감하게 반응한다는 사실이 물리적으로 확인 된 것이지요.

 

데이비드 크류 박사는 “쥐 실험을 통해 인류가 지난 세대에 사용한 환경호르몬 농약이 현재 세대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간접적으로 알 수 있다”“이전 세대보다 현대인들에게서 조울증이나 자폐 같은 정신 질환이 많이 발견되는 이유도 선대에서 유입된 화학적 합성물질이 일으킨 영향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호기심 질문하기 목록

같은 분야의 인기 있는 호기심

티라노사우르스에게 깃털이 있었다는 것이 사실인가요? (0) 김민* 2014-10-08 답변1
혈액응고 과정은? (0) 호기심지* 2011-09-02 기다리는 중
실험용 쥐는 왜 흰쥐일까요? (0) 강지* 2009-03-09 기다리는 중
은행나무가 왜 침엽수인가요? (0) 관리* 2006-05-17 기다리는 중
구충제의 원리는 무엇일까요? (0) 호기심지* 2013-07-10 기다리는 중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