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담배 끊으니 시간 천천히 가네'


담배를 끊으면 시간이 천천히 가는 것처럼 느낀다.

미국 펜실베이니아주립대 라우라 클레인 교수는 “흡연자가 담배를 끊으면 시간이 실제보다 더 느리게 흘러가는 것처럼 느낀다”고 과학학술지인 ‘정신병리학 회보’ 최근호에 발표했다.
클레인 교수는 “금연을 하면 생물학 및 심리학적인 이유로 시간 감각이 달라진다”며 “보통 사람에게 10초가 금연자에게는 15초로 느껴지는 등 최대 50%나 시간을 더 길게 느낀다”고 설명했다. 





연구팀은 20명의 흡연자와 22명의 비흡연자를 골라 45초를 세게 했다. 실험 결과 두 집단의 시간 감각은 똑같았다. 그러나 연구팀이 24시간 동안 흡연자에게 담배를 끊게 한 뒤 다시 같은 실험을 하자 금연을 한 사람들의 시간 측정이 훨씬 더 길어졌다.

클레인 교수는 “금연자의 시간 감각이 실제보다 길어지는 것은 담배를 끊으면서 스트레스를 받고 초조해지는 것이 한 원인”이라고 밝혔다. 자동차를 몰고 급히 직장에 가다 빨간 불에서 기다릴 경우 교통 신호를 실제보다 더 길게 느끼는 것과 비슷하다.

또 클레인 교수는 “금연을 할 경우 체내 일부 호르몬의 양이 변하는 것도 시간 감각이 달라지는 원인으로 보인다”며 “코티솔 등 일부 호르몬을 주목하고 있으며 앞으로 이 호르몬들의 농도 변화를 연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