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모델이 쳐다보면 광고효과 반감


광고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는 모델의 시선이 소비자와 눈을 마주치지 않아야 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최근 고려대 심리학과 성영신 교수팀이 광고 모델의 매력도와 시선처리에 대한 소비자심리를 연구했다. 성 교수는 “연구 결과 광고 모델이 매력도에 상관없이 시선을 맞춘 경우보다 시선을 피한 경우 소비자가 광고를 더 잘 기억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또 광고에 매력이 떨어지는 모델보다 매력적인 모델이 등장할 때 사람들이 광고를 더 잘 기억했다. 




매력적인 모델이라도 시선을 맞춘 경우보다 시선을 피한 경우 소비자가 광고를 더 잘 기억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동아일보 자료사진

연구팀은 먼저 예비조사를 통해 무명 여성모델 100명을 매력도에 따라 절반씩 구분한 후 각 모델이 시선을 맞추는 경우와 그렇지 않은 경우를 포함시켰다. 그리고 총 200장의 광고사진을 남자 대학생 13명에게 보여주면서 실험참가자의 뇌를 기능성자기공명영상(fMRI)으로 촬영했고 1주일 후 광고를 기억하는지에 대해 설문조사를 했다. 설문조사에는 광고 모델에 대한 감정, 호감, 친근감 등이 포함됐다.

성 교수는 “매력적인 모델이 광고 인지도를 높인다는 연구결과는 있었지만, 기존 연구에서는 모델의 시선이 소비자의 반응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를 고려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시선은 친밀감을 나타내는 수단으로 모델을 통해 긍정적인 광고 효과를 일으키고자 할 때 중요한 변수로 작용할 수 있다.

흔히 모델이 시선을 맞출 때 광고 효과가 높을 것으로 예상할 수 있지만, 연구팀의 설문조사 결과는 정반대로 나타났다.

성 교수는 “매력적인 사람과 눈길이 마주치면 뇌의 보상중추가 활성화된다는 연구결과가 있었지만, 이 사례는 대인관계에 대한 것이었다”며 “광고에서는 매력적인 모델이 응시할 때 소비자는 정서적 몰입만 높아질 뿐 오히려 광고에 대한 주의가 방해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따라서 매력적인 모델이 시선을 돌림으로써 모델에 대한 소비자의 호감을 상표로 쉽게 이동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지난달 중순 한국광고학회에서 발표됐다.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관련 콘텐츠가 없습니다.

나도 한마디 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