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한국 별' 8,9호

새로 발견한 소행성에 유방택-이원철 명명
국내에서 발견한 2개의 소행성에 한국인 천문학자들의 이름이 붙여졌다.

한국천문연구원(원장 박석재·朴碩在)은 보현산천문대 1.8m 광학망원경을 이용해 2000년 및 2002년에 발견한 소행성에 각각 유방택(柳方澤·1320∼1402)과 이원철(李源喆·1896∼1962) 이름을 헌정해 국제천문연맹(IAU) 소행성센터(MPC)의 승인을 얻었다고 18일 밝혔다.

이에 따라 2003년부터 국내에서 발견해 소행성 이름으로 등재된 최무선 이천 장영실 이순지 허준 홍대용 김정호에 이어 8, 9번째로 우리 선조 이름의 소행성을 갖게 됐다.

조선 초기 천문학자 유방택의 이름이 헌정된 소행성(동그라미 안). 두 개의 점으로 표시돼 있는 것은 시간 간격을 두고 촬영했기 때문이다. 사진 제공 한국천문연구원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