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우주 나이는 1조년이다?

빅뱅은 반복돼 일어난다 주장
우주의 나이가 1조년이 넘는다는 급진적인 이론이 제기됐다.

영국 캠브리지대 닐 투록 박사와 미국 프린스턴대 폴 스타인하트 박사는 우주의 나이가 적어도 1조년이 넘고 빅뱅(big bang)이 계속 반복돼 일어난다고 주장했다. 이에 따르면 우리가 알고 있는 빅뱅은 가장 최근에 일어난 폭발이며, 빅뱅 이후 물질은 무한한 공간으로 끝없이 퍼져나간다. 이 연구결과는 지난 5월 5일 ‘사이언스’지에 실렸다.

투록 박사는 “시간은 빅뱅 이전에도 있었다”며 “우주는 무한히 오래됐고 무한히 거대하다”고 말했다. 스타인하트 박사도 “지금까지의 이론이 옳다는 증거가 없다”고 주장했다.

현재 이론의 문제점은 우주 공간이 가진 에너지를 나타내는 ‘우주상수’가 계산보다 10의 100제곱 정도 적은 것으로 나타난다는 점이다. 하지만 이들의 이론에 따르면 우주상수의 값을 충분히 설명할 수 있다. 지금까지 우주의 나이는 140억년 정도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미국 터프츠대 알렉산더 발렌킨 교수는 “이들의 이론은 우주의 형태를 확실하게 예측하지 않고 애매모호한 값을 제시하기 때문에 검증하기 힘들다”는 견해를 밝혔다.


박창범 교수팀이 슈퍼컴퓨터를 이용해 만들어낸 세계 최대 규모의 `가상 우주`.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