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총알보다 빠른 개미의 무는 속도

올가미 개미의 무는 속도는 시속 230km
개미 턱은 자기 몸무게의 300배 힘을 낸다. 이 엄청난 힘의 비밀은 개미가 시속 200km 이상의 속도로 매우 빠르게 물기 때문이라는 사실이 밝혀졌다.

미국 버클리대 쉴리아 파텍 교수 연구팀은 총알 속도를 측정할 때 사용하는 고속촬영기법으로 올가미 개미(trap-jaw ant)가 무는 속도를 측정해 지난 8월 22일 미국과학원회보(PNAS)에 발표했다.




올가미 개미가 무는데 걸리는 시간은 불과 0.00013초, 이는 사람이 눈 깜박이는 것보다 2300배 빠르다. 이 놀라운 속도는 석궁을 쏘듯 개미 턱 근육이 한껏 당겨져 있다 순식간에 튀어나가는 방식으로 물기 때문이다. 파텍 교수는 “동물이 신체 일부를 움직이는 속도 중에서 개미가 무는 속도가 가장 빠르다”며 “개미는 턱을 빠르게 가속할 수 있기 때문에 강하게 물 수 있다”고 말했다.

올가미 개미는 종종 팝콘처럼 공중에 튀어 오르는데 이것도 무는 속도와 관련있다. 개미는 수직으로 8.3cm, 수평으로 39.6cm를 날아간다. 공동 연구자인 일리노이즈대 앤디 수아레즈 교수는 “개미들이 턱으로 부술 수 없을만큼 딱딱한 물체를 물면 그 충격으로 몸이 튀어오른다”고 말했다.

재미있는 사실은 개미들이 튀어오르는 비행을 의도적으로 한다는 것이다. 개미들은 도마뱀같은 포식자들로부터 도망칠 때 수직으로 높이 뛰고, 적을 에워싸 함께 공격할 때 수평으로 멀리 뛴다. 파텍 박사는 “이 연구 결과는 생체 시스템이 전혀 예상할 수 없는 새로운 행동을 위해 사용될 수 있다는 사실을 말한다”고 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