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세계最古 물갈퀴 새 발자국 화석

남해 창선도에서 100여점 발견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물갈퀴 달린 새 발자국 화석 100여 점이 경남 남해군 창선도에서 발견됐다.

한국교원대 지구과학교육과 김정률(54) 교수는 13일 “중생대 백악기 전기 말에 해당하는 약 1억1000만 년 전에 쌓인 지층에서 물갈퀴가 있는 새 발자국 화석을 찾아냈다”고 밝혔다.

발자국의 폭은 약 4.5cm, 길이는 뒷발가락을 포함해 약 5.1cm다. 지금까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것으로 알려진 물갈퀴 새 발자국 화석은 전남 해남군 황산면 우항리에 있는 약 9400만 년 전의 지층에서 발견된 것이다.

교수는 “새 발자국 화석 연구에 많은 공헌을 한 양승영(지구과학교육과·명예퇴임) 전 경북대 교수의 성을 따 ‘이그노토르니스 양아이(Ignotornis yangi)’라는 이름을 붙여 학계에 보고했다”고 말했다.

경남 남해군 창선도에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물갈퀴 달린 새 발자국 화석이 발견됐다. 사진 제공 한국교원대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