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바닷길 건너보세요


수도권 일대 봄꽃축제가 절정을 이루는 가운데 인천과 경기 지역 섬에서는 바닷길이 열리는 신기한 풍경을 볼 수 있다.

국립해양조사원은 30일까지 인천 중구 실미도와 경기 화성시 서신면 제부도에서 ‘바다 갈라짐 현상’이 나타난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조수 간만의 차로 썰물 때 주위보다 높은 해저 지형이 해상으로 노출돼 마치 바다를 양쪽으로 갈라놓은 것처럼 보이는 자연현상.




서·남해안과 같이 해저 지형이 복잡하고 조차가 큰 지역에서 발생하며 바닷물이 빠진 갯벌에서 바지락과 동죽 등 조개를 캘 수 있다. 갯벌체험도 할 수 있다.

영화 ‘실미도’의 촬영지로 유명한 실미도는 30일까지 하루 2, 3차례 바다가 갈라지는데 이 섬에서 60m 떨어진 무의도에서 걸어갈 수 있다.

실미도 해변에는 각종 야생화 등 봄꽃이 피어 있으며 고운 모래사장과 소나무 숲이 어우러져 가족나들이 장소로 좋다. 무의도 선착장 주변에서는 낚시를 즐길 수 있다.

해안선의 길이가 12km에 불과한 조그마한 섬인 제부도도 하루 2, 3차례 바닷길을 드러낸다. 특히 25∼27일에는 하루 종일 바다 갈라짐 현상을 볼 수 있다.

썰물 때면 육지에서 제부도까지 2.3km에 이르는 시멘트 포장길이 모습을 드러내 드라이브 코스로 인기가 높다.

바다가 갈라지는 시간은 홈페이지(www.nori.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글 | 황금천 동아일보 기자ㆍkchwang@donga.com |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관련 콘텐츠가 없습니다.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