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복제 개 스너피 아빠 됐다


세계 최초의 복제 개 ‘스너피’가 아빠가 됐다. 복제 개가 2세를 얻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대 수의대 이병천 교수팀은 “올해 3월 복제 수캐 스너피의 정액을 복제 암캐 ‘보나’와 ‘호프’의 난자에 인공수정해 5월 총 10마리의 새끼를 분만하는 데 성공했다”고 4일 밝혔다. 이 결과는 지난달 29일 그리스에서 열린 국제농업연구 콘퍼런스에서 발표됐다.

보나는 5월 14일 4마리, 호프는 18일 6마리의 새끼를 낳았다. 이 가운데 보나가 낳은 1마리는 죽었지만 나머지 9마리는 현재 건강하게 살아 있다.

이 교수팀은 서울대 의대 법의학교실 이정빈 교수팀이 이들의 유전자 분석을 통해 스너피와 암컷 복제 개 사이에서 태어난 강아지임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 글 | 임소형 동아사이언스 기자ㆍsohyung@donga.com |



사진 제공 서울대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