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독성강한 원료, 건강기능식품에서 퇴출된다

식약청, 16종의 원료 새롭게 선정

 

 

모란 뿌리(목단피)나 말린 지네(오공)를 건강기능식품에 사용할 수 없게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독성이 강한 16종의 원료를 건강기능식품에 사용할 수 없도록 ‘건강기능식품에 사용할 수 없는 원료 등에 관한 규정’ 개정(안)을 마련해 입안예고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지금까지 규정에는 건강기능식품에 사용할 수 없는 원료로 75종이 규정돼 있었다. 이번에 식물성원료 15종 및 동물성원료 1종 총 16종이 추가된 것.

이번에 추가되는 원료는 다음과 같다.
△식물성원료(15종) : 마두령, 마편초, 목단피, 목방기, 목통, 백굴채, 백부자, 빈랑자, 스코폴리아, 위령선, 천초근, 초오, 키나, 행인, 황백
△동물성원료(1종) : 오공

식약청 김명철 영양기능식품국장은 “이번 개정을 통해 독성강한 원료의 사용을 원천적으로 차단해 건강기능식품의 안전성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식약청 홈페이지(http://www.kfda.go.kr) 정보마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재웅 동아사이언스 기자 ilju2@donga.com

독성이 강해 건강기능식품에 사용할 수 없는 ‘목통‘ 동아일보 자료사진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관련 콘텐츠가 없습니다.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