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KAIST 연구팀, 형광나노튜브 세계 최초 개발

차세대 디스플레이에 활용 가능


다양한 형광 색을 내는 나노튜브를 한국 과학자들이 세계에서 처음으로 만들었다.

KAIST 신소재공학과 박찬범(사진)교수는 “분자들이 스스로 형성되는 자기조립기술을 이용해 빨간색, 녹색처럼 다양한 빛깔을 내는 나노튜브를 세계 최초로 개발해 국제학술지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스’에 발표했다"고 27일 밝혔다.
자기조립은 물질들이 서로 당겨 일정한 구조를 만들며 스스로 결합하는 성질을 이용하는 기술. 박 교수팀은 아미노산 2개로 구성된 단순한 물질이 서로 끌어당기면서 머리카락의 1000분의 1 굵기 나노튜브를 형성하게 만들었다. 이 과정에서 스스로 다양한 색을 내는 ‘광감응현상’이 일어나는데 이를 활용해 색깔이 다양한 나노튜브를 만들었다.

박 교수는 “자기조립형 형광 나노소재는 차세대 디스플레이뿐 아니라 바이오센서나 약물을 세포에 전달하는 전달물질 개발에 응용된다”고 말했다.





 

 

 

 

 

KAIST 연구팀은 자기조립기술을 이용해 스스로 색을 내는 나노형광튜브를 개발했다. 사진 제공 KAIST.

전동혁 동아사이언스 기자 jermes@donga.com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관련 콘텐츠가 없습니다.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