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세계 40개국서 찍은 ‘달 콜라주’ 완성


달 표면 40조각을 이어 붙인 ‘달 콜라주’(사진)가 완성됐다.









2009년 ‘세계 천문의 해’ 한국조직위원회는 13일 ‘전 인류를 위한 달’이라는 제목의 콜라주 사진을 공개했다. 이 사진은 한국, 미국, 독일 등 세계 40개국의 천문학자와 천문 애호가들이 달의 조각 사진을 찍어 이어 붙인 것으로 천체망원경 발명 400주년과 아폴로 11호 달 착륙 40주년을 기념해 기획한 국제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한국은 달의 남반구 일부인 32번 지역을 배정 받았다. 아마추어 천문가 박성래 씨가 지난달 13일 오전 3시경 서울에서 구경 20cm 망원경과 디지털카메라로 촬영했다. ‘달 콜라주’에는 400년 전 갈릴레이가 그린 달 표면 스케치(이탈리아)와 유럽우주국의 ‘스마트-1’ 탐사선이 찍은 달 영상(EU)도 포함됐다.

 

 

 



이현경 동아사이언스 기자 uneasy75@donga.com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