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2013년, 우리나라서도 우주 여행



 


미국 민간 유인우주선 제작사인 엑스코어(XCOR) 에어로스페이스사가 우주 관광용으로 개발한 우주선 ‘링스(Lynx) MK II‘. 예천천문우주센터는 2013년 이 우주선을 도입한다는 계획이다. 출처: XCOR 에어로스페이스

 


예천우주센터, 민간 유인 우주선 도입 추진 … 법령, 예산 등 난제 산적


이르면 2013년 국내에서도 우주여행을 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경북 예천군 감천면에 위치한 민간재단인 예천천문우주센터 조재성 관장은 “미국 민간 유인우주선 ‘링스(Lynx) MK II’를 약 260억 원에 들여올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센터측은 이를 위해 18일 오후 센터내 3층 강당에서 우주선 제작사인 엑스코어(XCOR) 에어로스페이스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 양해각서에는 우주선 구입에 관한 내용과 구입 후 3년간 엑스코어측이 조종사, 정비사, 운항관리사 등 우주선 운영에 필요한 전문 인력 7~8명을 센터측에 지원하는 방안이 담길 것으로 알려졌다.

센터측은 2013년까지 우주선 구입 금액의 30%는 자체 조달하고, 나머지는 경상북도와 민간 기업 등을 통해 지원받는다는 방침이다.

센터측이 구입하기로 결정한 링스 MK II는 지구 상공 115km 지점에서 무중력상태를 체험할 수 있는 우주선이다. 조종사 1명과 승객 1명이 탈 수 있다.





링크 MK II는 비행기처럼 활주로를 이용해 이륙한 뒤 마하 2의 속도로 4분 25초 만에 목표 지점에 도달한다. 그 뒤 5분간 우주 공간에 머물며 탑승객이 무중력상태를 체험하게 한다. 이륙에서부터 착륙까지 걸리는 시간은 총 50분. 우주여행 요금은 1억 원으로 책정될 예정이다.

센터측은 2013년 국내 관광객이 우주여행을 할 수 있도록 준비한다는 계획이다. 하지만 민간우주선 운항에 관한 국내 항공법이 없어 관련 법령 제정이 시급하다. 또 센터측이 우주선의 활주로로 낙점한 예천공항은 국방부 관할이어서 민간우주선의 사용 여부도 불투명하다. 재원 조달도 미지수다. 경북도청 관계자는 현재로서는 우주선 구입에 필요한 재원을 조달할 계획이 없다"면서 "우주여행이 규모가 큰 사업인 만큼 국가 차원에서 진행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밝혔다.

엑스코어측은 현재 링스 MK II로 지구 상공 3.6km 지점까지 올라가는 시험 비행을 2000회 진행했으며 2010년 시험 비행을 마무리하는 대로 2011년 우주관광을 시작할 계획이다.

 

 

 



이현경 동아사이언스 기자 uneast75@donga.com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