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얼굴 기억 잘 못하는 이유




다른 사람의 얼굴을 기억하는 능력은 지능과 관계없이 유전적인 요인에서 비롯됐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머리가 나빠서가 아니라 유전때문
바로 얼마 전 새로 만난 사람의 얼굴이 기억나지 않는다면? 텔레비전에 나오는 두 사람의 얼굴이 계속해서 헷갈린다면?

타인의 얼굴을 잘 기억하지 못한 것과 머리가 나쁜 것은 결코 관계가 없다는 주장이 나왔다. 중국 베이징노멀대 인지신경과학교실 지아 리우 교수와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 뇌인지과학과 낸시 캔위셔 교수 공동 연구팀은 사람 얼굴을 구분하는 능력이 유전적으로 결정되며 지능과는 관계없다고 생물학 저널 ‘커런트 바이올로지’ 1월 7일자에 발표했다.

연구팀은 베이징에 사는 7~19세의 일란성 쌍둥이 102쌍과 이란성 쌍둥이 71쌍을 모아 타인의 얼굴을 기억하는 능력이 얼마나 서로 다른지를 조사했다. 유전적인 면에서 일란성 쌍둥이의 경우 거의 일치하며 이란성 쌍둥이는 50%정도 유사하다.

얼굴을 기억하는 능력이 이란성보다 일란성 쌍둥이끼리 더 비슷하다면 유전적 영향을 받았다는 해석이 가능해진다. 과학자들은 실험에 참가한 쌍둥이들에게 서로 다른 20명의 모습을 담은 흑백사진 20장을 1초에 1장씩 보여줬다. 이어 그 중 10장을 낯선 사람 20명 사진과 섞은 뒤 골라내게 했다.

일란성 쌍둥이들은 낯선 얼굴 사진들에서 조금 전 자신이 봤던 사진을 고르는 능력이 비슷한 것으로 나타났다. 캔위셔 교수는 “얼굴을 잘 기억하지 못하고 구별하는 능력이 떨어지는 것은 지능과는 상관없는 유전적 요인이 작용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어떤 유전자가 얼굴 인식에 관여하는 지 밝혀내는 것이 다음 목표”라고 설명했다.

 

 



이정아 동아사이언스 기자 zzunga@donga.com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