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소행성, 지구 상공 1만2000km까지 접근






소행성 2011MD가 28일 오전 2시 지구 상공 약 1만2000㎞를 지나간다. 지구와 충돌하는 일은 없을 전망이다.

한국천문연구원은 27일 “미국 뉴멕시코주에 있는 망원경 ‘LINEAR’가 22일 소행성 2011MD를 처음 발견했다”면서 “소행성의 지름이 약 5~20m로 크기가 작은 편이어서 22일에야 발견했다”고 밝혔다.

소행성이 지구에 이렇게 가깝게 지나가는 일은 매우 드물다. 2011MD는 GPS 인공위성(상공 약 2만200㎞)보다 안쪽을 통과한다. 지구에서 달까지 거리(약 38만4000㎞)를 기준으로 따지면 32분의 1에 해당하는 지점이다. 천문연 관계자는 “이 정도 크기의 소행성이 이 정도 가깝게 통과하는 일은 6년마다 한번 꼴로 일어난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나라에서는 이 소행성을 관측할 수 없다. 소행성이 지구에 가장 가까이 왔을 때 아프리카 남부와 남극대륙 일부에서 이후에는 호주와 동아시아, 태평양 서쪽에서 일부 관측할 수 있다.

이현경 동아사이언스 기자 uneasy75@donga.com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