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스마트폰 터치만 해도 내 건강 체크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 등을 이용해 손쉽게 건강검진을 할 수 있는 기술이 개발됐다. 박현규 KAIST 생명화학공학과 교수 연구팀은 휴대용 정보통신기기에 쓰이는 ‘정전기방식 터치스크린’을 이용해 사람의 유전자(DNA) 정보를 측정할 수 있는 방법을 개발했다고 16일 밝혔다.

정전식 터치스크린에 손가락을 접촉하면 표면에 정전기가 발생한다.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 화면을 손끝으로 문질러 그림을 그리거나 아이콘을 이리저리 움직이는 것이 가능한 것도 정전기 때문이다.

박 교수팀은 사람의 DNA도 정전용량(정전기의 크기)을 가지고 있다는 점에 착안해 정전식 터치스크린을 이용하면 DNA 등의 생체분자 분석이 가능할 것이라고 생각했다. 실험 결과 연구팀은 사람의 혈액에서 뽑아낸 ‘DNA 용액’을 터치스크린 위에 떨어뜨리고 정전용량 변화를 감지하는 데 성공했다. 연구팀은 DNA의 농도 변화까지 정확하게 측정했다.

박 교수는 “단 한 방울의 DNA 용액만 가지고도 농도를 정확하게 검출할 수 있었다”면서 “스마트폰 같은 기기의 입력장치로만 이용해 왔던 터치스크린을 이용해 생체분자 등의 분석에 이용할 수 있다는 사실을 처음으로 밝힌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바이오업체 등이 이 기술을 활용해 개인용 스마트기기에 응용프로그램(앱)을 개발한다면 스마트폰 또는 태블릿PC 등을 이용해 개인이 질병을 진단하는 시대가 올 것”이라고 말했다.

연구팀은 DNA 외에도 다른 생체분자를 선택적으로 검출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할 계획이다. 공동 연구자인 원병연 KAIST 조교수는 “DNA뿐만 아니라 세포, 단백질, 핵산 등도 정전용량을 갖고 있기 때문에 다양한 생체물질 검출에도 이 기술을 응용할 수 있다”며 “지금은 생체분자의 유무 또는 농도만 측정 가능하지만 앞으로 다양한 정보를 얻는 것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 연구 결과는 세계적인 화학학술지인 ‘앙게반테 케미’ 국제판 1월 16일자 표지논문으로 실렸다.

 

 



대전=전승민 기자 enhanced@donga.com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관련 콘텐츠가 없습니다.

나도 한마디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