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몽골에 한국 하늘 감시하는 ‘매의 눈’ 설치

5

 

 

 

 

우리나라 연구진이 하늘에 떠 있는 인공위성을 망원경을 이용해 감시하는 ‘우주물체 전자광학 감시시스템’을 몽골 울란바토르 인근 지역에 설치했다. 현재 한국천문연구원에 설치돼 있는 감시장치와 이중으로 운영하면 한층 더 정밀한 우주감시가 가능해 질 것으로 보인다.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천문연구원은 23일 몽골 과학원 산하 천문 및 지구물리연구소와 공동으로 ‘우주물체 전자광학감시시스템(OWL)’ 몽골 관측소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시설은 자동제어 능력을 갖춘 우주물체 광학 감시 시스템이다. 관측계획의 수립부터 관측결과 분석까지 전 과정을 전자동 기계제어장치를 이용해 완전 자동으로 진행해 운영 효율을 높였다. 관측자료 수신·처리, 관측소 운용 등 전 과정은 대전 천문연에서 무인 원격으로 관리할 수 있다. 
 
미래부와 천문연은 몽골 관측소를 시작으로 우주감시 장비를 세계 각지에 추가로 건설하고 한반도 상공을 주변 여러 국가에서 살펴보는 ‘24시간  우주감시 네트워크’로 확대할 예정이다. 11월에는 모로코, 내년 상반기 중에는 카자흐스탄에 이같은 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이후에는 지구 남반구 2개 지점에 동일 시설을 추가로 건설한다.
 
천문연 관계자는 “우주감시 네트워크는 올해 5월 수립된 ‘우주위험대비계획’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다”며 “관측시스템이 늘어날수록 인공위성이나 운석 추락 등 우주 물체의 경로를 정확히 파악할 수 있어 우주 위험 대비 능력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대전=전승민 기자 enhanced@donga.com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