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다이어트? 포도씨까지 싹싹 갈아드세요~

네이처 제공
네이처 제공
 

국내 연구진이 포도씨 분말이 비만 예방에 효과적이라는 사실을 밝혀냈다.

나승렬, 김현숙 건국대 수의대 교수팀은 미국 데이비스 캘리포니아대 연구진과 공동으로 와인을 만들고 남은 포도씨 분말이 비만을 줄이는 효과와 작용 원리를 규명했다고 10일 밝혔다.

연구진은 포도씨 분말을 사람과 지질대사가 가장 비슷한 햄스터에게 먹인 뒤 장내 세균의 변화와 비만도를 관찰했다. 그 결과, 장내 젖산을 생산하는 세균인 락토바실루스균과 비피더스균의 수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두 균이 줄면서 비만 유전자도 적게 발현돼 혈중 콜레스트롤과 지방조직을 감소시키는 효과도 확인했다.

연구에 참여한 김동현 박사는 “그동안 두 균은 영양대사학적으로 유익한 균으로 알려졌는데, 이 균이 많으면 소화하기 힘든 물질까지 소화해 버려 체내에 흡수시키면서 비만도를 높이는 작용을 발견했다”고 설명했다.

나 교수는 “포도씨 분말이 장내 세균에 변화를 일으켜 혈중 지질 농도를 낮추고 고지혈증과 비만 등을 예방할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한 만큼 세계적으로 그냥 버려지는 와인 부산물을 부가 가치화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연구결과는 국제 학술지 ‘농업및식품화학지’ 최신호에 실렸다.


 

 

 

 

 

 

이재웅 기자 ilju2@donga.com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나도 한마디 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