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척박사 연구소

척척박사 연구소과학이야기제목별로 보기해설이 있는 과학

해설이 있는 과학

최신 소식 속에 담긴 다양한 과학정보에 대한 해설입니다.

컴퓨터, 포커왕 등극

 

 포커

 

 

 컴퓨터가 ‘체스’에 이어 ‘포커’에서도 인간의 두뇌를 넘어섰다. 캐나다 앨버타대 마이클 보울링 교수팀은 “5000개가 넘는 CPU를 슈퍼컴퓨터에 연결해 그 누구도 이길 수 없는 포커 컴퓨터 알고리듬 ‘케페우스(Cepheus)’를 개발했다”고 1월 9일 ‘사이언스’에 밝혔다.

컴퓨터는 1997년 이미 체스 챔피언 자리를 꿰찼다. 하지만 포커는 달랐다. 체스는 축적된 데이터베이스를 수학적으로 계산해서 하지만 포커는 상대방의 카드를 알 수 없어 이런 계산이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연구팀은 케페우스가 인간처럼 ‘직관’을 발휘할 수 있도록 프로그래밍했다. 단순히 승산이 높은 확률을 따르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고 전략을 세울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케페우스는 상대방이 카드를 내는 습관, 의도적으로 속이는 행동(bluffing), 그에 따라 게임이 끝날 수 있는 모든 시나리오를 검토해 결정을 내린다. 현재까지 승률 100%다. 보울링 교수는 “어떤 사람이 하루에 12시간씩 70년 동안 단 한 번도 잘못된 결정을 하지 않고 포커를 친다고 해도 케페우스를 이길 수 없을 정도로 신뢰도가 높다”고 설명했다.

 

 

글 : 이영혜 기자 ( yhlee@donga.com )

관련주제가 없습니다.
내과학상자담기  E-MAIL 프린트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RSS
관련 콘텐츠가 없습니다.

나도 한마디 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목록


내 당근 보러가기

내 뱃지 보러가기

TOP